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홈으로

현재 위치
  1. 게시판
  2. 낚시터조행기

낚시터조행기

낚시터조행기

게시판 상세
제목 경기권 소류지 탐사 ... 동 (冬) ... 2017.12.16 ...
작성자 오상권 (ip:)
  • 작성일 2017-12-21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86
평점 0점


 

▶ 경기 화성 화옹방조제 옆 수로에서 ... ◀


 


한국의 아름다운 자연 ...


노을이 붉게 물들었네요.

 

1.jpg

 

 

2.jpg

 

 

 

개민들레꽃도 홀씨를 떠나보내고 ...

 

3.jpg

 

 

4.jpg

 

 

 

제 할일을 다한 갈대도 초라하게 변해벼렸네요.

 

5.jpg

 

 

6.jpg

 

 

 

동산을 붉게 물들이며 태양이 떠오르고 ... 

 

7.jpg

 

 

8.jpg

 


헐 ... ㅡ.ㅡ;;

누가 이런짓을 ... ㅡ.ㅡ;:

물에 놓아주면 될 것을 ... ㅡ.ㅡ* 

 

9.jpg

 

 

  

수로 ...

 

10.jpg

 

 

11.jpg

 

 

 

얼음구멍을 뚫어보지만 입질이 없네요.

 

12.jpg

 

 

 

얼음의 두께는 약 10cm쯤 되네요. 

 

13.jpg

 

 


2017년 12월 16일 ...

 

 

 

토요일 ...

 

새벽 6시경 ...

 

 

서해안고속도로 하행선을 달리고 있다.

 

비봉ic를 빠져나와 근처 낚시점에 들려 미끼와 소모품을 준비하고 오늘 낚시를 할 화옹호로 향한다,

 

경기도 화성시 서신면 궁평리에 9.8km의 바다를 막아 화옹방조제가 생겨나고 간척지를 만들며 농지

약 4천482㏊, 담수호 1천730㏊ 등 화옹호에는 참 많은 저수지와 수로, 소류지들이 생겨났다.

 

오랜 시간 많은 낚시인들이 다녀가며 셀 수 없이 많은 고기들을 빼가기도 했지만 수도권에서 가까운 곳에

시간에 쫓기지 않고 마음 편하게 찌를 세울 수 있는 포인트가 있다는 것만 해도 이곳을 아는 사람들에게는 참 행운인 것 같다.

 

화옹호에 도착해 몇 곳의 저수지와 수로, 소류지를 돌아보며 얼음구멍을 뚫어보니 얼음의 두께는 약 10cm~6cm쯤 되고

첫얼음 구멍을 뚫을 때가 가장 조과가 좋다고는 하지만 강하게 불어오는 광풍(狂風) 때문인지

찌에는 아무런 움직임도 느껴지지 않고 아까운 시간만 빠르게 흘러가고 있다.

 

아침을 먹지 않아서인지 뱃가죽과 등가죽이 서로 인사를 나누려하고 즉석 쌀국수에 끓인 물을 부어

간단하게 아침 겸 점심을 해결하고 몇 곳의 포인트를 돌아보며 찌를 세워 봤지만 포인트에 세워놓은 찌는 감감 무소식이다.

 

 

 

 

 

저수지 파노라마 ...

 

14.jpg

 

 

 

소류지 파노라마 ...

 

15.jpg

 

 

 

수로 ...

 

16.jpg

 

 

 

아직 염분기가 남아있어서인지 특이하게도 이 소류지는 얼음이 얇게 얼었네요.

 

17.jpg

 

 


수로 ...

 

18.jpg

 

 

 

저수지와 수로가 이어진 포인트에 구멍을 뚫어봅니다.

물색도 적당히 탁하고 수심도 제법 깊어 마음에 들기는 하지만 1시간쯤 낚시를 해봤지만 입질이 없네요. ㅡ.ㅡ;;

 

19.jpg

 

 

20.jpg

 

 

21.jpg

 

 

22.jpg

 

 


물이 조금 빠진 듯 하네요. 

 

23.jpg

 

 


화옹방조제 상류 포인트 ... 

 

24.jpg

 

 


화옹방조제 하류 포인트 ... 

 

25.jpg

 

 

 

광풍(狂風)이 부네요. ㅡ.ㅡ;;

 

26.jpg

 

 

 

오랜시간 영하로 떨어진 날씨탓인지 물이 잘얼지 않는 포인트에도 살얼음이 잡혀있네요.

 

27.jpg

 

 

 

화옹호를 오랜 시간동안 드나들며 겨울에도 물이 잘 얼지 않는 포인트 몇 곳을 알기에 혹시나 하는 마음에

물이 얼지 않는 포인트로 가보니 오랜 시간 영하의 기온이 유지돼서인지 일부 구간을 제외하고는 살얼음이 잡혀있는 상태다.

 

부들과 갈대가 빼곡하게 들어찬 물이 얼지 않은 포인트에 싱싱한 지렁이 2마리를 끼워 부들에 붙여 찌를 세우니

얼마 지나지 않아 꼼지락거리며 찌가 움직이기 시작하고 3마디쯤 올라오는 찌를 보며 강하게 챔질을 하니

7찌쯤 되어 보이는 붕어가 첫수로 인사를 하고 연이어 이어지는 입질에 작기는 하지만 예쁜 겨울 붕어 몇 수를 만날 수 있었다.

 

가끔씩 입질이 전해지기는 하지만 조금 작은 사이즈가 아쉬움을 남기고 아무래도 입질 횟수가 적기는 하지만

씨알이 굵게 나오는 포인트로 자리를 이동해봐야 될 것 같다.






저수지 ... 

 

28.jpg

 

 


3.2칸 낚싯대를 꺼내 부들 사이에 찌를 세우니 예쁜 붕어가 입질을 해주네요. ^^ 

 

29.jpg

 

 

 

수로 ...

 

30.jpg

 

 

31.jpg

 

 

32.jpg

 

 

 

얼음의 두께는 약 7cm쯤 되네요.

 

33.jpg

 

 


찌를 세우고 얼마 지나지 않아 예쁜 붕어가 지렁이를 탐하고 ... ^^ 

 

34.jpg

 

 

35.jpg

 

 

36.jpg

 

 

37.jpg

 

 

38.jpg

 

 

 

얼음 살림망에도 붕어가 하나 둘 늘어나네요. ^^

 

39.jpg

 

 

 

사이즈는 크지 않지만 얼음붕어 참 예쁘게 생겼네요. ^^

 

40.jpg

 

 

41.jpg

 

 

42.jpg

 

 

 

광풍(狂風)은 더욱더 강해지고 ... ㅡ.ㅡ;;

 

43.jpg

 

 

44.jpg

 

 

 

포인트를 옮겨 수심이 깊은 중앙 포인트에 3개의 얼음구멍을 뚫고 수심을 재어보니 수심은 약 1m권

물색도 적당히 탁해 바닥이 보이지 않아 마음에 들고 싱싱한 지렁이 2마리씩을 끼워 포인트에 찌를 세우고 주변을 돌아본다.

 

오후 시간을 넘기며 광풍(狂風)은 더욱더 강하게 불어오고 얼음구멍을 뚫은 지 채 5분이 지나지 않아

얼음구멍엔 살얼음이 잡혀 들어가고 있다.

 

부지런히 살얼음을 떠내며 좌측에 세워두었던 찌를 바라보니 찌가 한마디쯤 올라왔다 내려가고

잠깐 동안 시간이 흐른 뒤 찌가 깜박거리며 얼음구멍 끝으로 끌려가더니 얼음구멍 밑으로 빠르게 끌려들어간다.

 

강하게 챔질을 하니 6치쯤 되어 보이는 붕어가 제법 힘을 쓰며 끌려나오고 연이어 이어진 입질에

7치쯤 되어 보이는 붕어 한수를 더 추가한다.

 

얼음 살림망에도 한 마리 두 마리 붕어가 늘어나기 시작하고 활시위를 떠난 활처럼 시간은 빠르게 흘러 오후 16시를 넘어서고 있다.

 

태양은 뉘엿뉘엿 서산너머로 기울어가고 더욱더 강해지는 광풍(狂風)과 급격하게 떨어져 내리는 기온

으스스 몸속으로 밀려드는 한기 얼음구멍을 순식간에 매워버리는 살얼음 때문에 더 이상 낚시를 하기는 힘들 것 같다.

 

씨알 좋은 붕어를 만나지 못해 조금 아쉬움이 남기는 하지만 예쁜 얼음붕어로 손맛, 찌 맛은 보았으니

이제 그만 미련을 버리고 철수 준비를 해야 될 것 같다.

 

낚싯대를 접고 화옹간척지를 빠져나와 노을이 붉게 물든 국도를 달려 가족이 기다리는 집으로 차를 달린다.

 

45.jpg

 

 

 

조과 ...

 

46.jpg

 

 

47.jpg

 

 

 

씨알좋은 붕어를 만나지 못해 조금 아쉬움이 남기는 하지만 ...

얼음 살림망에 구멍을 뚫어 예쁜 붕어들을 고향으로 돌려보내고 철수 준비를 합니다. ^^

 

48.jpg

 

 

 

공사를 하느라 분주하네요.

 

49.jpg

 

 

 

태양은 뉘엿뉘엿 서산으로 기울어가고 ...

저녁 노을이 참 아름답네요.           ^^

 

50.jpg

 

 

51.jpg

 

 

52.jpg

 

 

53.jpg

 

 

54.jpg

 

 

55.jpg

 

 

56.jpg

 

 

57.jpg

 

 

58.jpg

 

 

59.jpg

 


* 일 시 : 2017년 12월 16일 ... 06:00 ~ 16:30 ... *

* 날 씨 : 광풍 ...*

* 장 소 : 경기 화성 화옹방조제 옆 저수지와 소류지, 수로에서 ... *

* 칸 대 : 얼음낚싯대 3대, 3.2칸 ... 총4대 ... *

* 수 심 : 60cm ~ 1m ... *

* 조 과 : 붕어 ... *

* 미 끼 : 지렁이 ... *

* 주어종 : 붕어, 잉어, 가물치, 장어, 동자개, 메기, 배스, 블루길 ... *

* 요금 : 0원 ... *

* 현장상황 : 얼음 두께가 6cm~10cm로 안전함... *

* 동행출조 : 바다하늘산... *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화살표TOP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
  • 버튼
  • 버튼
 

메뉴

라인

  • 공지사항
  • 일반문의
  • 상품문의
  • 포토후기
  • 이벤트
  • 회원가입
  • 마이쇼핑
  • 배송조회
  • 고객센터
  • 상품검색
  • 장바구니
  • 관심상품
  • 적립금
  • 쿠폰관리
  • 내게시물

최근 본 상품

이전 제품다음 제품

barbar